티스토리 뷰

이마트 노브랜드 엑토 일렉트릭 마켓 블레이즈 광마우스

 

 

컴피 마우스가 수명이 다했는지 우측 클릭이 잘 유지되지 않는 현상이 있었다. 몇번 뜯어 스위치 상태도 보고 클릭 테스트도 해봤는데 이제는 놓아줄 때다 됐다는 걸 알게 됐다. 우연찮게 노브랜드에 가게됐는데 두 종류의 마우스를 발견하게 됐고 먼가 오버워치를 집에 가서 해야 하는데 마우스가 저 모양이라는 생각이 스치며 1 5천원 정도에 6버튼을 지원하는 엑토 일렉트릭 마켓 블레이즈 광마우스를 구매하게 됐다.

 

사진으로 보는 개봉기

 

 

외관상으로 볼때 뭔가 있어보이는 디자인을 가지고 있다. 크롬부분과 무광인 그리고 라이팅을 보여주기 위한 불투명한 흰색부분으로 구성돼 있고 앞뒤로 이동하는 버튼 좌우클릭 스크롤 휠 그리고 DPI를 조절할 수 있는 버튼이 있다.

 

 

제품 바닥엔 무게추 역할을 하는 것도 있는데 무게추가 없는 마우스를 사용하다가 만약 이제품을 경험하게 되면 조금 무겁다는 생각을 할 수도 있을거라 생각한다. 처음 이 제품을 잡았을때 그립감이 괜찮은데?!라는 생각이 잠시들었는데 이내 그 생각은 바뀌게 됐다.

 

마우스가 좀 손에서 벗어나려한다는 느낌을 받으면서 생각이 바뀌게 됐는데 현재는 무게추까지 제거한 상태인데도 불구하고 마우스가 잡히는 엄지와 약지 그리고 새끼 손가락에 닿는 부분이 크롬부분이라 마우스가 손에서 벗어나려 한다는 건 여전했다. 이 현상을 막기위한 별다른 방법이 없고 임시적으로 사용하는 마우스로 취급하기에 그냥 사용하고는 있는데 만족감은 사용할 수록 낮아지는 것 같다.

 

 

이 제품의 장점이 없는 건 아니다. 장점으로 보이는 건 불빛이 바뀌기에 화려한 모습으로 볼 있다는 점이다. 현재 비프렌드의 제품을 메인으로 사용 중인데 그 제품과 비교하면 이 부분 또한 단점으로 보이긴 한다. 그 이유는 버튼 사이로 LED 전구가 노출돼 보이기 때문이다. 이 부분은 마감이 별로다로 정리가능 할 것 같다. 게다가 별도의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진 모르겠으나 색을 고정할 수도 없다.

 

또 하나의 장점은 배송을 기다리지 않고 집 근처에서 빠르게 구매할 수 있다는 점이다. 노브랜드 매장에 가면 4천원대의 마우스가 하나더 있는데 급하면 그 제품을 구매하는게 더 낫지 않나 생각한다.

 

끝으로 급하게 마우스가 필요하다거나 약간 미끌리는 그립감을 원한다면 이 제품은 탁월한 선택지다. 하지만 온라인 상에는 1 5천원대의 다양한 선택지가 있으니 시간의 여유가 조금이라도 있다면 다른 제품을 살펴보는 걸 추천한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