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7만 원 가격대 이 정도면 대륙의 실수 AUN C80

 

영상물을 보는 걸 좋아해서 그런지 예전부터 빔프로젝터를 꼭 갖고 싶었다. 이런 이유로 오래전부터 관심이 있던 제품이라 꽤 오랫동안 눈팅을 했었는데 직구라는 경로와 큐텐까지 알게 되다 보니 적당하게 입문해 사용해 볼 수 있는 적당한 제품이 많이 있다는 걸 알게 됐다.

 

검색 전 구매를 위한 최소 조건은 해상도가 HD급일 것 안드로이드가 될 것 가격은 15만원이 넘지 않을 것으로 정했고 가성바라 외치는 수 많은 제품들 사이 AUN C80이라는 제품을 선택하게 됐다.

 

하지만 이 제품은 위 조건 중 안드로이드를 지원하지 않는다. 유튜브를 자주 시청하는 입장에서 꼭 안드로이드 OS를 넣을려 했는데 가격이 저렴해서 그런지 하드웨어가 낮은 탓에 비슷한 가격대 안드로이드를 지원하는 제품들이 공통적으로 문제점을 보였는데 유튜브를 시청하기에 너무 답답하다는 것 이었다. 그래서 PC나 다른 기기를 연결해 유튜브를 보자는 방향으로 바꿨고 대신 가격을 좀 더 낮추는 쪽으로 방향을 잡았다.

 

기본 가격에 할인이 들어가 있는 상태였고 장바구니 쿠폰을 또 받아서 최종적으로 76천원이 들었다. 그렇게 시간은 흘러 며칠 후 도착했다.

 

 

오픈 후 의외로 튼튼하게 포장된 점이 마음에 들었다. 제품구성은 아래와 같다.

 

 

 

 

구매 전에도 고민한게 어디에 프로젝터를 설치할까였다. 그래서 처음 이 제품을 설치후 테스트차벽에 그냥 쐈을때도 이정도로 만족해야 하나 싶었다. 울며겨자먹기로 천장에 쏴봤는데 누워서 시청할 수 있을 것 같아 가구 배치를 바꾸게 됐다.

 

샤오미 배터리와 크기 비교!

 

그러다 찾은 최적의 거리! 프로젝터와 벽과의 거리가 2M정도 확보가 됐고 드디어 굉장한 크기의 화면을 볼 수 있게 됐다.

 

사용 소감은 이렇다. 해상력은 아직 스크린을 구매하지 않은 것도 있지만 HD급이기에 쨍쨍한 느낌은 들지 않는다. 그래도 나름 영화관 느낌을 주는 퀄리티와 색감을 보여주는 것 같다. 기기 자체에 스피커가 내장돼 있어 소리는 들을 수 있는데 왠만하면 스피커가 있어야 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소음은 그리 크지 않다고 생각돼는데 한참 영상을 보다 기기를 끄게 되면 공간 분위기가 차분해 진다는 느낌을 받았다. 발열은 생각보다 없는 것 같다.

 

센터를 맞춰도 화면 중심부와 외각쪽에 선명도 차이가 있다. 마치 아웃포커싱의 느낌이 랄까?! 이부분은 가성비라는 이름으로 커버할 수 있을 것 같다. IR이 본체 뒤에 있는 관계로 리모컨 조작이 조금 엉성했다. 리모컨이 없으면 프로젝터 무용지물이 될 수도 있다 정도다.

 

 

정리하면 입문용으로 이 제품은 적당한 성능을 보여준다고 말하고 싶다. 현재 120인치를 지원하는 스크린을 찾아보고 있는데 스크린의 유무가 어느정도 차이를 보여줄 지 상당히 기대된다. 이 제품에 대한 스펙 및 가격 정보는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