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특가로 구매한 비프렌드 G2 리자드 마우스.

 

직접 사용을 위해 일반형 마우스를 구매한 건 정말 오랜만이다. 몇 년 전부터 인체공학형 마우스를 주로 구매해 사용하고 있다. 컴피라는 브랜드의 유선마우스로 최근 들어 우측 버튼 눌림에 문제가 발생한 걸 알게 됐고 재구매하려고 했는데 3만 원에 가까운 가격대를 형성하고 있었다.

 

 

2만 원을 못 줬던 것 같은데 1만원나 올라버린 탓에 재구매를 머뭇거리게 됐다. 그러던 와중에 비프렌드 G2 리자드 마우스 특가 행사를 알게 됐다. 2만 9천9백 원에 택배비 2500원으로 판매되고 있었는데 지인 것까지 구매하고 할인 쿠폰을 넣어 최종적으로 2만 8천8원에 손에 들어오게 됐다.

 

 

딱히 이 마우스에 대한 정보를 알고 있던 건 아니었고 들어간 칩셋이 좋다는 것과 로지텍 G1을 사용했던 유저라면 거부감 없을 거라는 말 등을 보고 그냥 구매하게 됐다.

 

 

포장은 위 사진과 마찬가지로 단출했다. 본체와 선, 고무 타이 그리고 설명서로 구성돼 있었다.

 

 

본체와 연결된 케이블에 실링 처리가 돼 있는 점이 인상적이었다.

 

 

전용 프로그램을 깔면 버튼 커스텀이 된다고 하는데 그냥 컴퓨터와 연결했다. LED의 색상이 계속 바뀌면서 들어오는데 나름 인테리어 효과를 주는 것 같았다. 무게감은 조금 있는데 내부의 추를 제거하면 가벼워진다고 한다.

 

기존에 사용하던 제품에 비해 무게추가 있어서 그런지 처음엔 무게감이 느껴졌는데 사용하면서 바로 적응이 됐고 이정도 무게가 있는 것도 나쁘지 않다는 생각이 들었다. 오버워치 몇판 해봤는데 거부감은 느껴지지 않았다. 마우스 구매를 생각하고 있다면 이 제품 괜찮은 것 같다.

댓글
댓글쓰기 폼
Total
4,514,893
Today
459
Yesterday
2,446
«   2018/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